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5

, 귀여운 햇살 보세요
애교떠는 강아지처럼
나뭇잎 핥고있네요

, 엉뚱한 햇살 보세요
신명난 개구쟁이처럼
강물에서 미끄럼 타고있네요

, 능청스런 햇살 보세요
토닥이며 잠재우는 엄마처럼
아이에게 자장가 불러주네요

, 사랑스런 햇살 보세요
속살거리는 내 친구처럼
내 가슴에 불지르네요  
(
김태인·시인, 1962-)



'취미생활 > 좋은 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12월의 노래-이해인 (12월의 시)  (0) 2016.12.10
충무로 골뱅이 집-방남수 시인  (2) 2016.11.20
5월-오세영 시인  (0) 2016.04.28
푸른 5월-노천명 시인  (0) 2016.04.28
5월-홍수희 시인  (0) 2016.04.28
5월 -김태인 시인  (0) 2016.04.28
5월 -김상현 시인  (0) 2016.04.28
5월 -최금녀 시인  (0) 2016.04.28
5월 - 안재동 시인  (0) 2016.04.28
봄편지-이해인 (좋은 시 감상)  (0) 2016.04.17
자목련 꽃피다-홍신선 (좋은 시 감상)  (0) 2016.04.07
Posted by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