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취미생활/좋은 시

4월의 환희-이해인 (좋은 시 감상)

 

 

 

 

 

 

4월의 환희 / 이해인

 

깊은 동굴 속에 엎디어 있던

내 무의식의 기도가

해와 바람에 씻겨

얼굴을 드는 4

 

산기슭마다 쏟아 놓은

진달래꽃

웃음소리

설레이는 가슴은

바다로 뛴다

 

나를 위해

목숨을 버린 사랑을 향해

바위 끝에 부서지는

그리움의 파도

 

못자국 선연한

당신의 손을 볼 제

남루했던 내 믿음은

새 옷을 갈아입고

 

이웃을 불러 모아

일제히 춤을 추는

풀잎들의 무도회

 

나는

어디서나 당신을 본다

우주를 환희로 이은

아름다운 상흔을

눈 비비며 들여다본다

 

하찮은 일로 몸살하며

늪으로 침몰했던

초조한 기다림이

 

이제는 행복한

별이 되어

승천한다

 

알렐루야

알렐루야

 

부활하신 당신 앞에

숙명처럼 돌아와

진달래 꽃빛 짙은

사랑을 고백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