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취미생활/좋은 시

봄날, 하동 -이종암 시인 (좋은 시 감상)

 

 

 

 

 

봄날, 하동

매화 피고 나니
산수유 피고
또 벚꽃이 피려고
꽃맹아리 저리 빨갛다

화개(
花開) 지나는 중

꽃 피고 지는 사이
내 일생의
웃음도 눈물도

(
),

다 저기에 있다
(
이종암·시인, 19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