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취미생활/좋은 시

봄꽃이 필 때-홍수희 시인 (좋은 시 감상)

 

 

 

 

 

 봄꽃이 필 때
  
너무 기뻐하지도
너무 슬퍼하지도
말 일입니다

자연도
삶도 순환하는 것

이 봄,
마른 가지에
새순이 돋아나듯이

돌아다보면
내 눈물에 이미
봄꽃은 피어나고
있었던 것을

어이 그리
투정만 부렸는지요
시샘만 부렸는지요

네가 오면 오는 그대로
네가 가면 가는 그대로
웃고 말 걸 그랬습니다
(
홍수희·시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