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유대인이 대대로 잘 사는 비결?

 

 

 

전 세계 부자들 중 유대인이 가장 많다는 것은 누구나 다 알고 있는 사실이다.

세계적으로 돈 관리능력이 뛰어나다고 인정받는 유대인들은 어떻게 부를 늘리고 대물림하고 있을까?

 

먼저 그들의 `성인식 문화`에서 그 비법을 찾을 수 있다. 유대인들은 13세에 성인식을 치른다.

이들은 성인식에 많은 하객을 초청하고 하객들은 축하의 의미로 일정 금액의 축의금을 낸다.

부모들은 성인식 비용을 제외하고 남은 축의금을 아이들 명의로 예금이나 채권 등에 투자한다.

이 돈은 자녀가 대학을 졸업하고 사회에 진출할 때면 수천만 원의 종잣돈으로 불어나

유대인 자녀들은 돈을 어떻게 벌까를 고민하는 것이 아니라 어떻게 굴릴지를 연구한다고 한다.

 

또 다른 비법은 `종신보험`에 있다. 유대인들은 자손들의 미래를 위해 종신보험에 가입한다.

그들은 보험에 대해 사업을 하다가 망해도 새나가지 않고,

사후에는 집안을 다시 일으켜주는 소중한 보물이므로

그 어떤 상품보다 뛰어난 가치를 지니고 있다고 생각한다.

"가난했던 유대인 할아버지는 적은 돈으로 보험에 들어 아들에게 물려줬다.

아들은 그 돈을 다시 보험에 넣어 보험금 규모를 키웠고, 손자는 더 많은 보험금을 받았다.

그렇게 세대가 이어져 유대인 할아버지의 자손들은 보험금만으로도 세계적인 부자가 됐다."

 

미국으로 이민을 간 유대인들이 자녀들에게 보험을 물려주면서 부를 축적한 일화는 유명하다.

이처럼 유대인들은 경제적으로 다른 사람들과 출발점부터 다르다.

유대인들은 종신보험을 `부모의 사망으로 생기는 거액의 돈`으로만 생각하지 않는다.

자녀가 일정 나이가 되면 부모의 생명보험증서를 주고 남은 보험료를 납입하게 해

스스로 만들어 가는 재산으로 여기게 하는 것이다.

 

이는 자녀의 경제적 독립 및 책임을 강조한 것으로 그 어떤 금융교육보다 효과가 크다.

유대인들의 이러한 문화는 일찍 가입할수록 유리한 생명보험의 특성을 적극 활용한 것이다.

일반적으로 만 15세 생일이 지나면 성인이 가입하는 종신보험에 가입할 수 있다.

 

종신보험은 나이가 들어 가입하려면 보험료도 비싸질 뿐 아니라 건강상태에 따라 가입조건도 까다로워진다. 이에 비해 한 살이라도 어릴 때 가입하면 저렴한 보험료로 더 큰 보장을 받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미국의 석유재벌 폴 게티는 `부자되는 법을 알고 싶다면 돈을 많이 버는 사람을 찾아서 

그 사람이 하는 대로 하라`고 말했다.

유대인은 아니더라도, 자녀들에게 부를 대물림해주기를 원한다면 `종신보험`을 활용해보기를 권한다!

 

-출처: 호프만 지음, 행복은 돈이 되는 것일까? 3판 p.271~275-

 

 

 

Posted by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조철제 2014.04.09 18: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자 되는 법은 아는데 실천하는 것이 어려워 문제.

  2. 호롱불촌장 2014.04.10 06: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실천이 중요하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