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가평 구나무산 노적봉 산행

2015.6.13(토)

 

 

 

 

상봉역 경춘선 전철 맨 앞 칸 대기

 

 

 

 

 

 

 

 

 

 

 

 

 

 

 

 

 

 

 

 

 

 

 

 

 

 

 

 

 

 

 

 

 

 

 

 

 

 

 

 

 

 

 

 

 

앗~ 뱀이다

 

 

 

 

 

 

 

 

 

 

목적지 노적봉 858.8미터

 

 

 

싸리나무

 

 

 

곤드레나물

 

 

 

 

 

 

 

 

 

 

 

 

 

 

 

 

 

 

 

 

 

 

 

 

 

산행에 지친 등산객에게는

족욕이 최고다!

 

오늘 산행 한 번 빡시게 했네...^^


 

 

 

 

 

 

밤나무꽃 향기가 코를 찌른다

 

 

 

 

 

 

 

 

 

 

 

 

 

 

 

 

 

 

 

 

송원막국수

 

 

 

 

 

 

 

 

 

 

 

 

 

 

가평경찰서

 

 

고양이가 야옹~

 

 

가평역에서 만난 자전거 동호인

타이어가 자동차타이어 처럼 넗고

타이탄으로 만들어서 가볍다

가격은 4천만원 대

 

 

 

 

산을 좋아하는 사람에게 왜 산에 오르냐고
물으니 거기 산이 있으니까 라고 대답한다.
산행의 즐거움은 건강을 다지는 것은 물론이고

그 순간만큼은 잡념이 사라지기에 참 좋다.
가슴 깊이 들이마시는 싱그러운 공기며

등뒤로 흘러내리는 땀이 있기에
산에서 느끼는 행복감은

어느 것과도 바꿀 수 없는

즐거움인가 한다.
안전에 주의하며

지인들과 함께 즐산 많이 하시기를!!

 

 

 

Posted by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