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취미생활/호프만식물원

야생화 공부-2014.9.9

 

 

 

 

 

 야생화 공부-2014.9.9

 

 

강원도 철원군 남쪽 갈말읍 군탄리 707

033-452-2594

한탄강 중류에 있는 기독교대한수도원에서...

 

이곳은 일제강점기 때에

항일독립투자들의 은거지였다.

유재헌 목사가 설립한 우리나라 최초의 수도원이다.

 

 

 

백일홍

 

 

 

천일홍(千日紅)

 

열대 아메리카 원산이며 관상용으로 심는다. 높이 4050cm이고 전체에 털이 있으며 가지가 갈라진다. 잎은 마주나고 타원형으로 가장자리가 밋밋하며 마디 부분이 굵어진다. 마디에서 곁가지가 자라서 끝에 두상꽃차례 1개씩 달리고 밑에 2개의 포가 있다.

꽃은 710월에 피고 보라색, 붉은색, 연한 홍색, 흰색 등이며 건질(
乾質:수분이 거의 없어 까끌까끌한 질감)의 소포가 있다. 꽃은 작은꽃으로 많이 피며, 5개씩의 꽃받침조각과 수술  1개의 암술이 있다. 수술은 합쳐져서 통처럼 되고 종자는 바둑알같이 생긴다. 꽃색이 오랫동안 변하지 않으므로 천일홍이라고 부른다. 여름에 절화용(切花用) 또는 건조화(乾燥花)로 이용된다.

꽃말은 변치 않는 사랑..영원한 사랑^^

 

 

꽃가지

 

"추석 전날 달밤에 마루에 앉아/ 온 식구가 모여서 송편 빚을 때/ 그 속 푸른 풋콩 말아 넣으면/ 휘영청 달빛은 더 밝어 오고/ 뒷산에서 노루들이 좋아 울었네.// "저 달빛엔 꽃가지도 휘이겠구나!"/ 달 보시고 어머니가 한마디 하면/ 대수풀에 올빼미도 덩달어 웃고/ 달님도 소리내어 깔깔거렸네./ 달님도 소리내어 깔깔거렸네." (서정주 시 '추석 전날 달밤에 송편 빚을 때'),

 

 

 

맨드라미

 

 

이건 천사의 나팔

 

 

코스모스

 

 

누런 벼가 탐스러운 들판

 

 

토란

 

잎은 말려서 육계장에 넣고

알은 토란국...맛이 일품이다!

 

 

이건 케일(kale)

 

녹황색 채소 중 베타카로틴의 함량이 가장 높은 식품. 항암작용에 필요한 섭취량은 하루 1500g 정도. 가능하면 믹서기에 갈아 주스를 만들어 마시는 것이 좋다. 주성분은 엽록소, 칼슘 407mg, 49mg, 5.8mg, 비타민 A 4,500 IU, 섬유질, 칼슘, 비타민B1, 비타민B2, 비타민 C, E, K 등이 함유되어, 생리적 효능은 피를 만들어 주는 조혈작용, 빈혈에 좋다. 또한 청혈작용하고 장을 청소, 신진대사 촉진-새세포 생성에 효과가 있다.

 

[ 사진 제공 ]

멋쟁이 사진작가

임승덕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