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56만원에 하와이 간다!

 

진에어는 2015.7.8연말께 하와이 호놀룰루 노선에 취항한다고 밝혔다. 하와이는 비행 시간만 9시간 30분에 이르는 장거리 노선이다. 호놀룰루 취항은 국내 저비용 항공사(LCC)로선 진에어가 처음이다. 이 항공사는 하와이 왕복 항공권을 최저가 559600원에 내놨다.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 같은 국적 대형 항공사(FSC) 항공권의 ‘반값’ 수준이다. 진에어 관계자는 “하와이 취항을 계기로 장거리 노선 운항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저비용항공사(LCC·Low Cost Carrier)=대형 항공사(FSC·Full Service Carrier) 70% 이하 수준의 낮은 운임으로 제한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항공사다. 자리배정과 수하물·기내식·자리배정 같은 서비스가 포함된 FSC와 구별된다. LCC에서 이런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일정 비용을 내야 했지만 최근 일부 LCC가 기내식을 무료 제공하는 등 FSC와 경계를 허무는 추세다. 1971년 미국 사우스웨스트항공이 시초다. 국내 최초 LCC 2005년 출범한 제주항공이다.

 

 

Posted by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함대 2015.07.14 08: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격은 좋네요 ㅎㅎ 진에어의 좁은 좌석을 제가 버틸 수 있을지 ㅎㅎ

  2. 이철호 2015.07.15 08: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행 참 좋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