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오해와 편견의 사례

 

줄어드는  술병의 술

 

 

필리핀에서 사업을 하는 한국인 동료

세 명이 한 집에서 살았는데

필리핀 출신의 가정부를 두었습니다.

가정부는 청소와 요리를 해주었고

그녀가 해주는 일은 마음에 쏙 들었습니다.

, 한가지만 빼놓고 말이죠~~

 

그 동료들은 집에 있는 술병의 술의 양이

조금이 줄어드는 걸 눈치채고는

가정부가 몰래 홀짝홀짝 마시는 것이

아닌가 의심을 했습니다.

 

진상을 밝히기 위해 남은 술이 얼마나

되는지를 술병에 표시를 해서

술이 줄어드는지 확인을 했는데

분명 술어 줄어들고 있었습니다.

 

어느 늦은 밤 그들은 골프 모임을 마치고

기분 좋게 집에 돌아왔습니다.

 

자기 전 술을 한잔 더 할 생각을 하다가

술병의 술이 자꾸 줄어들었던 것이 떠올라

취기가 좀 돈 상태라 그들은 가정부에게

따끔한 맛을 보여줘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들은 술이 남은 병 안에

소변을 보고 채워 넣었습니다.

그걸 선반 위에 도로 갖다 놓고

어떻게 되는지 지켜보았답니다.

며칠이 지났는데 술 병의 술은

여전히 줄어들고 있었습니다.

 

그들은 가정부에게 사실대로 말하기로 하고

가정부에서 본인들의 술을 마셨냐고 물으니까

가정부가 대답했습니다.

 

전 마시지 않았습니다.

음식 만들 때 썻는데요~~~라고.....

 

========================

 

마음에 들지 않는 모습이 있다면

서로간의 대화를 통해서 풀 수 있습니다.

문제는 이야기하지 않고 자기만의 세계에 빠져서

편견을 가지고 판단한다는 것이지요.

그리고

그 나쁜 결과는 자기 자신에게

그대로 되돌아오고 말 것입니다.

오해와 편견이 얼마나 많은 사람들에게

아픔과 상처를 가져다 주었는지

잊지말아야 하겠습니다!

 

 

Posted by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