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공재테크/호프만칼럼

노벨 물리학상

 

 

 

 

 

노벨 물리학상

 

 

2014년도 노벨 물리학상은 일본의 나카무라 슈지 등 3인이 공동수상했다.
나카무라 슈지는 자신의 연구를 인정해 주지 않는 일본을 떠나 미국으로 건너갔다
.
그리고 캘리포니아대학에서 드디어 자신의 연구 분야에 결실을 맺게 되었다
.
그는 전력 소모량이 적으면서도 수명이 긴청색 LED’를 개발하여

환경오염을 줄이는 공헌을 인정받아 2014년 노벨 물리학상을 수상했다.
나카무라 슈지의 연구 결과가 주는 브랜드 가치가 1천억 달러를 넘는다고 하니

일본 열도가 환호하며 열광하지 않을 수 없었을 것이다.
나는 오래 전부터 일본을 알아야겠다고 벼르던 차에

지난 8, 신칸센 열차 여행을 했다.
일본이란 어떤 나라일까? 우리와는 왜 이렇게 가깝고도 먼 나라일까
?
북해도에서 규슈지역까지 12일간 거의 6,000km를 달리며 일본의 겉모습을 보았다
.
많은 것을 보았지만 대충 보아도 눈에 띄는 것이 있었다. 그것은 서점들이었다
.
상가의 중심, 도시의 중심, 교통의 중심 지역에는 반드시 서점이 자리하고 있었다
.
서점이라는 간판 중앙에는 한문으로 근본을 뜻하는
자가 크게 걸려 있었는데,
일본인들이 책을 얼마나 중요시하는가를 의미하는 글자가 아닐까 싶었다
.


 

 

열차, 버스, 비행기 뿐만 아니라 한적한 공원 벤치에서도
일본인들이 책 읽는 모습은 자주 눈에 띄었다.
그래서 그들은 22명이나 되는 노벨상 수상자를 배출하고 경제대국이란 이름을 얻었을까
?
이제는 한 사람의 브랜드 가치가 한 국가의 운명을 좌우한다고 미래학자들은 말한다
.
우리나라의 국민의식이나 교육문화 정책에서도

미래 한국을 지탱할 지주를 세워 나가야 할 것 같다.

 

류중현/사랑의 편지 발행인

 

*교통문화선교협의회가 지난 1988년부터 지하철 역 승강장에 걸었던사랑의 편지’(발행인 류중현 목사), 현대인들의 문화의식을 함양하고 이를 통한 인간다운 사회 구현을 위해 시작됐다. 본지는 이사랑의 편지’(출처: www.loveletters.kr)를 매주 연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