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도심속 휴식공간(4)- 명동거리 명동성당 충무로

 

 

항상 붐비는 명동거리, 외국인 특히 중국인(요우커)과 일본인 쇼핑객들이 들리는 필수코스다!

 

 

우리 나라 최고의 공시지가를 자랑하는 우리은행(옛 상업은행)이 보인다!

 

 

명동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리고 피로연(披露宴))이 자주열리는 로얄호텔

 

 

명동의 오래된 건물 한국YWCA회관

 

명동성당입구는 공사중이다

 

 

*돌아가셔서 더 존경을 받는 어르신, 김수환 추기경님

 

 

 

얼마 전 로마에서 프란치스코 1세 (Jorge Mario Bergoglio) 교황님으로 부터 임명장을 받으신 염수정 안드레아 추기경님

 

 

프란치스코 교황님(출처: 바티칸 교황청 홈페이지)

 

 

 

 

 

 

 

 

 

 

 

 

 

저희의 기도를 들어주소서!....간절한 기도...무엇을 빌고 있을까?

 

 

 

 

 

이 건물 2층이 결혼식 피로연 장소로 잘 활용되고 있다. 몇 백명도 거뜬히 수용 가능하다!

 

 

 

성당 결혼식 하객들의 모습...4월 5일 좋은 날이라 그런지 하객들이 많다!

 

 

 

 

 

 

명동성당의 스테인드글라스

 

을지로 입구 외환은행 뒤뜰 전경, 스타벅스가 보인다

 

 

충무로 인현상가 황해도 할머니집 8명이 빈대떡에 막걸리 실컨 먹어도 2만원밖에 안 나온다 

 

친구가 추천한 자갈치 회시장....신선하면서 저렴하고 인심도 좋다!

 

 

자갈치 시장 횟집 주인의 기발한 영업마케팅

 

2014. 4.5  청명과 식목일에

 

희망의 호롱불

 

호프만이 올리고 쓰다!

Posted by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의 사자성어(22)

 

친상사장(親上事長)-이순신의 제문

왜 지금 이순신인가

프란치스코 교황

명량 이순신

이순신의 리더십

지금 우리는 왜 위인을 찾는가?

 

 

 친상사장

親上事長

윗사람을 따르고 상관을 섬기다

 

이진기직

爾盡其職

너희들은 그 직책을 다했건만

 

투료연저

投醪吮疽

부하들을 위로하고 사랑하는 일

 

아핍기덕

我乏其德

나는 그런 덕이 모자랐노라

 

-죽은 부하들의 합동제사를 주관하며

이순신이 직접 쓴 제문-

 

 

(출처: 중앙일보, 2014.8.12자) 

[원문]

祭死亡軍卒文

親上事長 爾盡其職

投醪吮疽 我乏其德

招魂同榻 設奠共享 

 

[해석]

祭死亡軍卒文 (제사망군졸문)

죽은 군졸들을 제사하는 글

親上事長 (친상사장)

윗사람을 따르고 상관을 섬기는 등

爾盡其職 (이진기직)

너희들은 그 직책을 다하였건만

投醪吮疽 (투료연저)(막걸리[]를 부어[]주고 종기[]를 빨아[]주는 등) 부하를 위로하고 사랑하는 일에 대해

我乏其德 (아핍기덕):나는 그런 덕이 모자랐노라

招魂同榻 (초혼동탑)

그대의 혼[]들을 한 자리에 부르노니

設奠共享 (설전공향)

여기에 차린 제물[] 받으오시라

 

[부연설명]

셋째 줄의 "投醪(투료)" "吮疽(연저)"는 둘 다 "부하를 자식처럼 아끼고 사랑한다(愛兵如子)"는 비유적 표현인데, 이 말에는 각각 유래가 있다.

投醪(투료)는 직역하면 "막걸리를 (강물에) 붓다"라는 뜻인데, 이는 장수가 병사들과 고락(苦樂)을 함께 하는 것을 의미한다. 이에 관해 다음과 같은 이야기가 전한다. (근데 왜 난 갑자기 예수의 오병이어(五餠二魚)가 연상이 되지~)

"와신상담(臥薪嘗膽)"으로 유명한 춘추시대 월()나라왕 구천(勾踐)이 오()나라에게 당한 치욕을 설욕하고자 군사을 일으켰다. 막 출병하려고 할 즈음, 월나라의 백성들이 구천에게 승리의 기원과 함께 막걸리 한 단지를 바쳤다. 이에 구천은 "대의를 위해서는 장수가 병졸 및 백성들과 고락(苦樂)을 함께 해야 한다"며 그 막걸리를 혼자 마시지 않고 강물에 부어 모든 부하들과 함께 나누어 마셨다고 한다.

 

 

Posted by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