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낙엽의 노래 / 정연복

 

 

세상의 한 모퉁이
한 점 푸른 빛으로 

내 생의 세 계절

후회 없이 살다가

이제 떠나가네
아무런 미련 없이 떠나가네.

바람에 가벼이 날리며

명랑(
明朗)의 춤추며 떠나가네.

춥고 쓸쓸한 겨울 지나

꿈결인 듯 새 봄이 오면

나 떠난 그 자리에 피어날
새로운 잎새들 생각에

잠시의 슬픔은 잊고 
가슴 설레는 기쁨 속에
,

영혼이 맑은 몇 사람의

아롱지는 눈물의 배웅 속에   

이제 돌아가네

나의 그리운 본향으로.

 

 

Posted by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