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취미생활/좋은 시

비오는 날 아침-이해인

 

 

 

 

8월의 시

 

 

비오는 날 아침

 

이해인

 

밤새 길을 찾는 꿈을 꾸다가

빗소리에 잠이 깨었네

물길 사이로 트이는 아침

어디서 한 마리 새가 날아와

나를 부르네

만남보다 이별을 먼저 배워

나 보다 더 자유로운 새는

작은 욕심도 줄이라고

정든 땅을 떠나 힘차게

날아오르라고

나를 향해 곱게 눈을 홀기네

 

아침을 가르는 하얀 빗줄기도

내 가슴에 빗금을 그으며 전하는 말

진정 아름다운 삶이란

떨어져 내리는 아픔을

끝까지 견뎌 내는 검손이라고-

오늘은 나도 이야기 하려네

함께 사는 삶이란 힘들어도

서로의 다름을 견디면서

서로를 적셔주는 기쁨이라고-

 

(1997)

 

 

 

'취미생활 > 좋은 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무 빨래판-손택수 (명시감상)  (0) 2014.08.06
청춘1-권혁웅 (명시감상)  (0) 2014.08.06
끝이 어딜까 너의 잠재력-뇌가 섹시한 시인 하상욱  (4) 2014.08.04
친구-SNS 반전시인 최대호  (2) 2014.08.04
이사가던 날  (0) 2014.08.01
비오는 날 아침-이해인  (0) 2014.08.01
8월의 시-박광호  (0) 2014.08.01
8월-오세영  (0) 2014.08.01
8월-안재동  (0) 2014.08.01
8월의 기도-임영준  (0) 2014.08.01
여름일기-이해인  (0) 2014.08.01